라즈베리파이 OSMC 설치

라즈베리파이를 미디어 서버로 사용하면서 기존에는 Raspbmc를 이용했었는데 배포하던 개발자가 OSMC쪽으로 넘어가면서 더이상 업데이트 되지 않게 되었다. OSMC도 XBMC(KODI)기반의 미디어 플레이어이고 라즈베리파이도 공식적으로 지원하므로 한번 설치해보기로 했다.

1. OSMC Installer 다운로드 (https://osmc.tv/download/)

osmc.tv 사이트에서 자신의 OS에 맞는 인스톨러를 다운로드 한다.

2. OSMC Installer를 실행하여 부팅 SD 카드 준비

OSMC Installer 화면 #1
OSMC Installer 화면 #1

아직 지원하는 언어가 영어밖에 없다. 라즈베리파이 선택후 Next.

OSMC Installer 화면 #2
OSMC Installer 화면 #2

최신 버전인 Alpha 4를 선택.

OSMC Installer 화면 #3
OSMC Installer 화면 #3

내장 SD에 설치하면 속도도 잘 안 나오고 여러모로 불안하므로 USB 외장 HDD에 설치하는 것이 좋다.

OSMC Installer 화면 #4
OSMC Installer 화면 #4

Ethernet 선택.

OSMC Installer 화면 #5
OSMC Installer 화면 #5

설치할 SD 카드를 선택 후 Next.

OSMC Installer 화면 #6
OSMC Installer 화면 #6

라이센스 확인후 Next를 누르면 화면과 같이 필요한 소프트웨어를 다운로드 한다.

OSMC Installer 화면 #7
OSMC Installer 화면 #7

다운로드가 완료되면 선택한 SD카드가 지워질거라는 경고 팝업이 뜬다. Yes를 눌러서 진행하면 SD카드에 필요한 프로그램들이 복사된다.

OSMC Installer 화면 #8
OSMC Installer 화면 #8

잠깐 기다리면 SD 카드가 unmount 되었다가 다시 mount 된다. Close를 눌러 프로그램을 종료한 뒤에 SD 카드를 eject한다. 이제 필요한 소프트웨어의 준비가 끝났다.

3. 준비한 SD카드를 삽입한 후 라즈베리파이 실행

라즈베리파이에 위에서 준비한 SD카드와 USB HDD를 연결한 후 부팅한다. 다음과 같은 화면들이 지나가면서 설치가 완료된다. USB에 인스톨 하는 것이므로 연결한 USB HDD는 모두 지워지게 된다.

OSMC Installation on Raspberry Pi
OSMC Installation on Raspberry Pi

설치가 완료된 후 자동으로 재시동되면 OSMC의 기본 화면이 TV 화면에 나온다. 기본적으로 SSH가 enable인 상태로 설치가 되며 스킨을 변경하면 익숙한 confluence 화면으로 전환할 수도 있다. 기존에 사용하던 XBMC Remote 프로그램으로 바로 콘트롤이 가능하여 굳이 USB 키보드는 연결할 필요가 없다. Raspbmc와 구조가 비슷하여 설정하는 것은 비슷한 것 같다.

4. 설치 후

기본적으로 ssh server만 동작을 하게 되어있다. Samba, ftp등을 사용하려면 따로 설치를 해야 한다. 일단 나는 자주 사용하는 lighttpd와 transmission-daemon을 설치해뒀다. 그리고 나는 Mac을 사용하기 때문에 파일 전송을 위해 samba대신에 netatalk를 설치해봤다. 잘 동작한다.

한글 자막을 위해서 폰트를 설치해줘야 한다. 한자, 일본어, 한글, 영어를 어우러지게 잘 표시해주는 noto sans 정도로 설정을 하면 깔끔할 것 같다.

라즈베리파이 XBMC에서 1080p + 5.1ch 동영상 재생

1년 전 쯤 라즈베리파이를 구입한 직후에는 1080p동영상은 재생이 안되는 것으로 생각했었다. 분명 테스트를 해 봤을텐데, 성공했던 기억이 없는걸 보면 안됐던 듯.

이사하면서 라즈베리파이는 사용 빈도가 별로 없어 설치를 안 했었는데, 갑자기 XBMC를 사용하고 싶어서 구형 맥에 설치를 해봤었다. 결론은 사용하지 말자이다. 맥에 설치하여 돌리면 성능이 안나오고, 부트캠프 윈도에 설치하면 편의기능이 너무 떨어진다. Wake on lan이 안되는 것 등.

XBMC에서 720p 동영상이라도 설정해둘까싶어 박스안에 넣어두었던 라즈베리파이를 꺼냈다. 전에 설치해두었던 SD카드도 모두 다른 용도로 사용했던터라 설치부터 다시 해야했다.

라즈베리파이 아이콘

1. Raspbmc

XBMC를 사용할 목적이라면 다른것 생각하지 말고 Raspbmc를 설치하면 된다. http://www.raspbmc.com/download/ 접속해서 지시하는대로 하면 된다.

기본적으로 samba, ftp, ssh가 모두 열려있어서 설치 후 별로 건드릴게 없다.

또 좋은점은 USB 키보드가 없어도 설정이 쉽게 된다는 것이다. SD 카드 넣고 부팅하면 스스로 설치를 하고, 설치가 끝난 후 XBMC를 띄워준다. XBMC 내부에서 프로그램 > Raspbmc Settings에 들어가면 여러가지 설정이 가능하다. XBMC가 뜬 후에는 XBMC remote 어플을 이용하면 된다.

그리고 5.1채널 설정을 한다. 설정 > 오디오 출력 > 스피커 설정에서 5.1 채널로 설정한다. 라즈베리파이는 HDMI를 통해서 5.1 채널 오디오 출력이 가능하다.

2. XBMC-Korea 저장소 설치

한글 스킨, 글꼴, 다음 무비 스크래퍼 등을 사용하기 위해 저장소를 다운로드 한다. http://code.google.com/p/xbmc-korea-addons/downloads/list 여기 접속 후 XBMC 버전에 맞는 저장소를 다운로드하여 설치한다.

ftp등을 이용하여 라즈베리파이에 업로드 후, 추가기능 > 압축 파일에서 설치를 선택한 후, 업로드한 파일을 선택해주면 된다. 설치 후, 모양새 > 스킨에서 Confluence Korean을 선택해준다.

3. 비디오 설정 및 재생

비디오 경로 설정 및 스크래퍼 설정 후에 동영상을 재생해봤는데, 1080p 동영상이 무리없이 재생이 되었다.

HDMI는 TV에 연결하고, TV의 사운드 아웃풋을 광출력으로 하여 receiver에 연결하였더니 5.1채널도 무난하게 나온다. HDMI는 receiver에 연결하고 receiver의 HDMI out을 TV에 연결하여 영상만 TV에서 처리하게 하여 receiver에서 5.1채널 처리, TV에서 영상 처리가 잘 된다. 더구나 저전력은 라즈베리파이의 특기.

구형 맥을 가지고 삽질하던 일주일이 허무하게 이렇게 마무리가 되었다. 🙂

라즈베리파이 Raspbmc 설치

라즈베리 파이를 구입하고 몇 일 사용해보고 몇 자 적어본다. 기존에 사용하고있던 Airport Express와 DNS-323을 라즈베리 파이 하나로 대체하려는 목적으로 사용하고있다.

Raspberry Pi

 

Raspberry Pi

1. xbmc

라즈베리 파이를 사용하는 대부분의 사람들이 xbmc를 설치하여 미디어 센터로 사용하는 것 같다. 나도 기본적으로 xbmc를 위한 배포본을 설치하면서 시작했다.

Raspbmc를 설치하면 xbmc가 자동으로 설치가 된다. 라즈베리 파이에 전원을 넣으면 자동으로 xbmc가 실행되어 xbmc 전용으로 사용할 수가 있다.

원래 무거운 X Window를 사용할 목적이 아니었기 때문에 이 배포본으로 만족을 한다. 그렇지만 apt-get upgrade를 통해서 패키지들을 업데이트 하지 못하는 것은 좀 수정되어야 할 부분 같다. Raspbmc를 사용한다면 절대 apt-get upgrade를 하면 안된다. 베이스 라이브러리가 변경이 되면서 pre-compile된 라이브러리들이 동작하지 않게된다.

그리고 USB 키보드가 없으면 다루기 좀 불편하다. 처음 설치시 막막했는데, 다행히 xbmc remote app으로 xbmc를 설정할 수 있어서 키보드 없이 설치할 수 있었다. 키보드가 없으면 또 문제인게, 네트워크로 엑세스 하지 못하는 경우 어떻게 할 방법이 없다는 것이다. iptables 설정 건드리다가 네트워크가 불통이 되버리면 처음부터 다시 하는 수 밖에 없었다.

xbmc가 떴다면 별달리 건드려줄 것은 없다. 한글 지원을 위한 작업만 해 주면 훌륭한 미디어 센터가 된다. 720p 동영상까지는 문제없이 재생이 되는데 1080p는 어떤지 모르겠다.

xbmc가 실행중에는 idle상태에서도 CPU를 16% 정도 소모한다. 적은 리소스의 장비에서는 그리 유쾌한 일은 아니라서 사용하지 않을 때는 자동 종료하도록 cron을 등록해줬다. xbmc를 사용하려면 조금 불편하지만 먼저 실행을 해 줘야 한다.

2. Airplay

xbmc의 서비스중 하나로 Airplay가 지원이 된다. iOS에서 음악 및 영상 전송이 가능하고 무리없이 재생이 된다. 오디오 출력을 아날로그 2.0채널로 설정해야 오디오만 전송시 음악이 재생된다고 한다.

설정만 켜면 별달리 건드려줄 게 없다.

xbmc가 자동으로 설치가 되기때문에 별다른 어려움은 없었다. 다만 최신 패키지를 유지하기 위해 apt-get upgrade를 몇번을 수행했었는데 그 때마다 왜 안되는지를 몰라서 삽질을 좀 했다. ssh 접속이 기본적으로 가능하기 때문에 필요한 서비스는 나중에 차차 추가해나가면 될 것 같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