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ye-Fi 카드에서 Aperture로 자동 import

Mac을 사용하면서 여러가지 편의 기능들을 누리게 되는데 그 중 하나가 바로 오토메이터이다. 반복되는 작업을 단순화하여 클릭 한번에 끝낸다던지, 뭔가 자동으로 시작되게 한다던지 하는 기능을 할 수가 있다.

지금 하려고 하는 것은 Eye-Fi 카드에 저장된 사진을 Aperture로 바로 불러오기이다. Eye-Fi의 자동 전송 기능과 오토메이터를 이용하여 Aperture에 자동으로 import하는 방식이다.

Eye-Fi 카드 설정

Eye-Fi 카드 설정은 별다른 게 없다. 모든 사진을 Mac으로 전송하게 하면 된다. 단, 디렉토리를 생성하지 않고 ~/Pictures/Eye-Fi/ 디렉토리에 바로 저장되도록 설정한다. 이렇게 해야 오토메이터로 다루기가 편하다.

Eye-Fi 카드 설정
Eye-Fi 카드 설정

 

오토메이터 작업 흐름 생성

오토메이터 실행 후 폴더 적용 스크립트를 선택하여 준다.

오토메이터 - 폴더 적용 스크립트
오토메이터 – 폴더 적용 스크립트

아래 그림을 참조하여 오토메이터 작업 흐름을 만든다. 15초 딜레이를 넣은 이유는 Eye-Fi 카드에서 사진을 가져온 뒤 geo tagging 할 시간을 주기 위함이다. Wi-Fi 주소로 geo tagging을 수행하는데, 어느정도 시간이 필요하다.

그리고 Aperture Import 작업 흐름을 넣는다. Eye-Fi 프로젝트를 생성하도록 했고, import 후 원본은 삭제한다. Eye-Fi 프로젝트가 이미 있는 경우에는 원래 있는 프로젝트에 사진이 추가된다.

오토메이터 작업흐름
오토메이터 작업흐름

폴더 적용 스크립트 적용

이제 Finder에서 ~/Pictures/ 디렉토리를 연다. 오른쪽 버튼 클릭 후 서비스 > 폴더 적용 스크립트 설정 메뉴를 선택한다. 여러 스크립트 중 지금 만든 workflow를 선택하여준다.

폴더 적용 스크립트 설정
폴더 적용 스크립트 설정

테스트

이제 사진을 찍어본다.

찍은 사진이 Eye-Fi 카드에 저장이 되면, Eye-Fi 센터가 Mac의 ~/Pictures/Eye-Fi/ 디렉토리에 사진을 복사해 온 후 geo tagging을 한다. 이 때 폴더 적용 스크립트가 작동하면서 사진들이 Aperture로 저장이 된다.

스크립트 작동 중에는 status bar에 기어 아이콘이 빙글빙글 돌면서 작업중이라는 것을 표시해준다. 원본 파일이 삭제될 땐 파일을 휴지통으로 옮길 때 나는 소리가 난다.

Aperture를 보면 Eye-Fi 프로젝트가 생성되어있고 그 안에 사진들이 들어와있을 것이다. 이제 분류 편집 및 정리하는 작업을 Aperture로 하면 된다. 🙂

Aperture에서 Flickr 동기화

Aperture에서 flickr로 동기화를 하면 단지 업로드만 하는게 아니다. 동기화 한 사진을 Aperture에서 수정을 하면 수정 내용이 Flickr에 자동으로 업로드가 된다.

스크린샷 2011-10-30 오후 6.44.36

Aperture 3
Aperture 3

문제는 삭제할 때이다. 동기화한 사진을 삭제하면 Flickr에서도 지워진다.

내가 찍은 사진들만 project로 관리를 하려고 다른데서 받은 사진들을 지우려다가 흠칫 놀라 포스팅 한다. Flickr에 유지되게 하려면 웹에서 올려놓아야된다.

Aperture 현재 버전 3.5.1인데 아직도 Flickr와의 연동은 너무한다 싶을 정도로 어설프다. 다음 버전에서는 부디 1TB를 멋지게 이용해 먹을 수 있게 업데이트가 되었으면 좋겠다.

현재 아쉬운 점이라면..

  • 느리다. 느려도 너무 느리다. 웹에서 올리면 순식간인데, Aperture에서 올리려면 한나절이다.
  • Upload중 맥이 suspend진입하면 이어서 업로드가 안된다. 이런 기본적인게..
  • Flickr의 Album과 Aperture의 Project가 연동된 상황을 보기 힘들다. (동시에 지워진다던지 하는 동작을 예측 불가)
  • Flickr Album의 순서를 바울 수 없다. 웹에서 해야된다.
  • 그냥 iCloud대신에 업로드할 서버로 설정할 수 있었으면..

Aperture를 이용하여 flickr에 사진 동기화

Flickr가 대대적으로 변화하면서 내 모든 사진/동영상을 flickr에 저장할 수 있게 되었다. 바로 1TB 용량을 무료로 제공해 주기 때문에!

flickr 공유

1TB면 내 평생 찍어온 사진/동영상을 다 올려도 남는 용량이다. 메리사 마이어 사랑해요!

Aperture project를 열고 전체 선택한 다음 flick share 누르면 어떻게 올릴지 물어본다. 새로운 셋으로, 나만 볼 수 있게, original size로 올린다. 기존에는 pro 계정들만 Actua Size Images를 선택할 수 있었지만, 이번 개변 후로는 어떤 계정에든 original size로 올릴 수 있다.

사진 관리를 어떻게, 백업은 어떻게 해야 하나 항상 고민이었는데, flickr로 통일이다.

Flickr에 사진이 동기화 되는 것은 다음의 두 가지 과정으로 이루어진다.

1. 1024 크기 사진 Publishing
2. Actual size 사진 Synchronizing

왜 이렇게 동작하는지는 모르겠으나 두 단계를 거쳐 원본 사진이 Flickr서버에 올라간다.

Flickr Publishing

그간 가진 사진 거의 다를 동기화 시키면서 얻은 팁을 적어본다.

1. Set 하나씩 밖에 업로드를 안한다. 세트 순서 맞추기.

위 화면처럼 사진을 여러 개 걸어놓아도 제일 아래에 있는 하나만 동작을 한다. 세트를 업로드 누르는 순서대로 위에서부터 아래로 쌓이지만 제일 아래에 추가한 것이 먼저 완료된다. 즉 제일 나중에 업로드 한 것이 제일 먼저 올라가는데, 이 순서는 Flickr 사이트에서 볼 때 이렇게 보인다.

최근 세트가 제일 먼저 보이게 하려면 최근 세트부터 업로드를 걸어놓으면 된다. 제일 최근 것 업로드, 그 다음 것 업로드, … 제일 나중 것 업로드 식으로 말이다. 이렇게 하면 제일 오래된 것이 먼저 마무리 되어 Flickr 사이트에 세트가 생성이 되고 제일 최근 사진이 제일 마지막에 마무리되어 제일 처음에 나오게 된다.

2. 싱크되지 않은 파일 처리 방법.

세트를 여러개 올리고, 맥이 sleep/wake up 종종 하게 되면 아무 싱크가 제대로 안되는 파일이 생기곤 하는 것 같다. 깔끔하게 싱크를 완료하려면 WEB -> Flickr에 들어가서 동기화한 세트를 한번씩 열어본다. 한번 열면 빠진 파일들을 다시 sync하는데, 이 때 로컬에 있는 내용과 웹에 있는 내용이 일치가된다.

3. 시간이 엄청 오래 걸린다.

여러 세트를 동시에 업로드도 가능할 것 같고, Flickr 사이트 자체가 느리지 않은데도 Aperture로 동기화를 시키면 너무 오래 걸린다. 두 단계로 업로드 되는 것도 그렇게, 최선을 다해 업로드 하지 않는 느낌이랄까.

동영상 같이 용량이 큰 경우는 웹으로 동기화를 시도하는게 훨씬 빠른 것 같다. 웹에서 접속한 후 업로드를 하면 속도 잘 나온다.

 

Aperture 3.4 crash on startup

이번에 Mountain Lion이 10.8.2로 업데이트 되면서 Aperture도 3.4로 업데이트 되었다. Facebook 기능이 추가된 것. 그런데 업데이트 후 Aperture를 실행하면 crash가 발생한다. Call stack을 좀 봤더니 다음과 같이 facebook 관련 기능에서 오류가 발생하고있었다.

Application Specific Backtrace 1:
0 CoreFoundation 0x00007fff8b8c50a6 __exceptionPreprocess + 198
1 libobjc.A.dylib 0x00007fff8644b3f0 objc_exception_throw + 43
2 CoreFoundation 0x00007fff8b8c4e7c +[NSException raise:format:] + 204
3 Foundation 0x00007fff8ac3ade8 -[NSURL(NSURL) initWithScheme:host:path:] + 112
4 PrintServices 0x0000000109c9cc6d +[NSURL(ISNSURLExtensions) URLWithScheme:host:path:] + 61
5 PrintServices 0x0000000109c9cbef -[NSURL(ISNSURLExtensions) URLByAppendingPathComponent:] + 127
6 FacebookPublisher 0x000000011804c7f2 -[ILFacebookAPIRequest graphURLRequest] + 215
7 FacebookPublisher 0x000000011804cfb5 -[ILFacebookAPIRequest send] + 33
8 FacebookPublisher 0x000000011803e4da -[IPHFacebookPlugin displayNameForUsername:] + 88
9 AccountConfigurationPlugin 0x00000001091b0fa5 -[AccountConfigurationProfileInformationDownloadOperation main] + 174
10 Foundation 0x00007fff8ac91986 -[__NSOperationInternal start] + 684
11 Foundation 0x00007fff8ac991a1 __block_global_6 + 129
12 libdispatch.dylib 0x00007fff88cf8f01 _dispatch_call_block_and_release + 15
13 libdispatch.dylib 0x00007fff88cf50b6 _dispatch_client_callout + 8
14 libdispatch.dylib 0x00007fff88cf61fa _dispatch_worker_thread2 + 304
15 libsystem_c.dylib 0x00007fff8b09dcab _pthread_wqthread + 404
16 libsystem_c.dylib 0x00007fff8b088171 start_wqthread + 13

타임머신을 통해 3.3.2 버전으로 돌린 후 facebook 설정을 지운 다음에 다시 업데이트 하니 정상 동작한다. 🙂

그런데, 실행이 된 후에 페이스북 계정을 설정하려고 하면 또 뭔가 이상하다. 계정을 입력하면 페이스북 앨범이 생성이 되지만 볼 수가 없다. 그리고 새로 실행해보면 계정이 지워져있다. 내 계정 정보에 특이한 점이라도 있나? 빨리 업데이트가 나왔으면…

ps. 이 버그는 3.4.1에서 수정되었습니다.

맥에서의 사진 관리 iPhoto vs Aperture

맥에서 사진 관리를 위해서 오랫동안 iPhoto를 사용해왔다. 그러나 점점 느려지는 iPhoto와 라이브러리를 나눠가며 사용하는 것에 대해 불편을 느껴 Aperture는 어떤가 하고 알아보기 시작했다.

애플에서는 다음과 같은 이유로 Aperture를 사용하면 좋다고 광고를 하고있다.

Apple – Aperture – iPhoto에서 Aperture로 옮기는 이유

Aperture를 설치하고 오래 사용해보진 않았지만 iPhoto를 대체할만한 모든 기능을 갖추고 있었다. 예전에는 Aperture는 RAW 편집 툴 정도로 생각을 했고 iPhoto와는 성격이 다른 프로그램이라고 생각을 했었다.

그런데 Aperture를 설치하고보니 Faces, Location등 iPhoto가 지원해주는 기능을 훨씬 더 다양하게 지원을 해준다. 예를들어 Event(Aperture에서는 Project)를 선택한 후 해당 Event에 있는 얼굴만 본다던지 하는 기능이 있다.

iPhoto는 라이브러리를 나누어 관리하려면 iPhoto Buddy등의 관리 프로그램이 필요하다. 그러나 Aperture는 자체적으로 멀티 라이브러리를 지원해준다. 년도별로 라이브러리를 나누어 관리하는게 iPhoto에 비해서 훨씬 편하다.

그리고 Aperture는 속도가 빠르다. iPhoto는 라이브러리가 커지면 사진을 로딩하는데 시간이 오래 걸리기 때문에 느려지는게 확실하게 느껴진다. 그러나 Aperture는 사진 로딩이 메인 쓰레드에서 이루어지지 않기 때문에 화면 이동, 스크롤등에 속도가 떨어지지 않는다. 사진을 표시할 때 Layout을 먼저 잡고 나중에 실제 사진이 로딩된다. 이렇게 처리가 되면 사용자 입장에서 훨씬 쾌적하게 느끼게된다.

또한 iPhoto는 사본을 따로 저장하는 반면 Aperture는 사본을 저장하지 않고 변경 내역만을 저장하여 한장의 master에 대해서 여러가지 version을 만들 수 있다. 라이브러리의 내용을 다른 프로그램들과 공유하기 위해서 preview를 만드는데, 어떤 품질로 어느정도 크기까지 만들지 설정이 가능하다. iTunes에서 iPhoto대신에 Aperture를 선택 하면 Aperture에서 만들어진 preview가 iPhone에 싱크된다.

iPhoto로는 채울 수 없었던 허전함을 Aperture를 통해서는 어느정도 해결이 된다. 이제는 iPhoto 라이브러리는 모두 삭제하고 Aperture 라이브러리로 대체하여 사용중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