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ye-Fi 카드에서 Aperture로 자동 import

Mac을 사용하면서 여러가지 편의 기능들을 누리게 되는데 그 중 하나가 바로 오토메이터이다. 반복되는 작업을 단순화하여 클릭 한번에 끝낸다던지, 뭔가 자동으로 시작되게 한다던지 하는 기능을 할 수가 있다.

지금 하려고 하는 것은 Eye-Fi 카드에 저장된 사진을 Aperture로 바로 불러오기이다. Eye-Fi의 자동 전송 기능과 오토메이터를 이용하여 Aperture에 자동으로 import하는 방식이다.

Eye-Fi 카드 설정

Eye-Fi 카드 설정은 별다른 게 없다. 모든 사진을 Mac으로 전송하게 하면 된다. 단, 디렉토리를 생성하지 않고 ~/Pictures/Eye-Fi/ 디렉토리에 바로 저장되도록 설정한다. 이렇게 해야 오토메이터로 다루기가 편하다.

Eye-Fi 카드 설정
Eye-Fi 카드 설정

 

오토메이터 작업 흐름 생성

오토메이터 실행 후 폴더 적용 스크립트를 선택하여 준다.

오토메이터 - 폴더 적용 스크립트
오토메이터 – 폴더 적용 스크립트

아래 그림을 참조하여 오토메이터 작업 흐름을 만든다. 15초 딜레이를 넣은 이유는 Eye-Fi 카드에서 사진을 가져온 뒤 geo tagging 할 시간을 주기 위함이다. Wi-Fi 주소로 geo tagging을 수행하는데, 어느정도 시간이 필요하다.

그리고 Aperture Import 작업 흐름을 넣는다. Eye-Fi 프로젝트를 생성하도록 했고, import 후 원본은 삭제한다. Eye-Fi 프로젝트가 이미 있는 경우에는 원래 있는 프로젝트에 사진이 추가된다.

오토메이터 작업흐름
오토메이터 작업흐름

폴더 적용 스크립트 적용

이제 Finder에서 ~/Pictures/ 디렉토리를 연다. 오른쪽 버튼 클릭 후 서비스 > 폴더 적용 스크립트 설정 메뉴를 선택한다. 여러 스크립트 중 지금 만든 workflow를 선택하여준다.

폴더 적용 스크립트 설정
폴더 적용 스크립트 설정

테스트

이제 사진을 찍어본다.

찍은 사진이 Eye-Fi 카드에 저장이 되면, Eye-Fi 센터가 Mac의 ~/Pictures/Eye-Fi/ 디렉토리에 사진을 복사해 온 후 geo tagging을 한다. 이 때 폴더 적용 스크립트가 작동하면서 사진들이 Aperture로 저장이 된다.

스크립트 작동 중에는 status bar에 기어 아이콘이 빙글빙글 돌면서 작업중이라는 것을 표시해준다. 원본 파일이 삭제될 땐 파일을 휴지통으로 옮길 때 나는 소리가 난다.

Aperture를 보면 Eye-Fi 프로젝트가 생성되어있고 그 안에 사진들이 들어와있을 것이다. 이제 분류 편집 및 정리하는 작업을 Aperture로 하면 된다. 🙂

Aperture에서 Flickr 동기화

Aperture에서 flickr로 동기화를 하면 단지 업로드만 하는게 아니다. 동기화 한 사진을 Aperture에서 수정을 하면 수정 내용이 Flickr에 자동으로 업로드가 된다.

스크린샷 2011-10-30 오후 6.44.36

Aperture 3
Aperture 3

문제는 삭제할 때이다. 동기화한 사진을 삭제하면 Flickr에서도 지워진다.

내가 찍은 사진들만 project로 관리를 하려고 다른데서 받은 사진들을 지우려다가 흠칫 놀라 포스팅 한다. Flickr에 유지되게 하려면 웹에서 올려놓아야된다.

Aperture 현재 버전 3.5.1인데 아직도 Flickr와의 연동은 너무한다 싶을 정도로 어설프다. 다음 버전에서는 부디 1TB를 멋지게 이용해 먹을 수 있게 업데이트가 되었으면 좋겠다.

현재 아쉬운 점이라면..

  • 느리다. 느려도 너무 느리다. 웹에서 올리면 순식간인데, Aperture에서 올리려면 한나절이다.
  • Upload중 맥이 suspend진입하면 이어서 업로드가 안된다. 이런 기본적인게..
  • Flickr의 Album과 Aperture의 Project가 연동된 상황을 보기 힘들다. (동시에 지워진다던지 하는 동작을 예측 불가)
  • Flickr Album의 순서를 바울 수 없다. 웹에서 해야된다.
  • 그냥 iCloud대신에 업로드할 서버로 설정할 수 있었으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