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시오브클랜 8홀 마스터리그 찍기 (2017년)

2017년 2월 5일. 드디어 마스터리그 찍고 보석 1000개 받아 5장인 체제를 구축했다.

클래시오브클랜이 대대적으로 업데이트 되면서 타운홀을 빼두는 플레이를 못하게되어 홀이 빠진 마을은 찾아볼 수가 없었다. 그나마 빈집들은 좀 남아있어서 마지막에는 홀만 깨자는 식으로 진입하여 별을 따냈다.

2000대 초반까지는 그럭저럭 버틸만 하다. 클랜전 하는 수준으로 공격을 하면 실패할 일은 거의 없다. 그러나 2400 이후가 되면 빈집이라도 9홀의 막강한 방타들이라서 제대로 배치된 마을은 들어갈 엄두를 못 낸다.

한번 공격 당하면 거의 100% 파괴되어 트로피 20 정도 마이너스. 공격 네번 정도 하면 트로피 60정도 올라가고 보호막 풀린다. 운이 좋아서 방어 성공을 한다면 좀 빨리 올라가겠지만, 자원통 다 빼놔도 초토화시키고 간다.

자원통을 다 빼놔도 자원만 먹고 나가는 사람은 없다.

2400 올라간 후 잠깐 접속 끊은 사이에 복수가 들어왔는데, -39점… 이후 세시간 정도 접속 유지하고 가속 돌려가면서 2600을 찍어냈다.

사용한 병력은 주로 발키리. 자이언트 마법사로 길 정리해주고 월브레이커로 벽좀 뚫어놓은 다음에 바바리안킹과 발키리를 홀쪽으로 밀어넣는 식으로 주로 싸워나갔다. 좀 지겹다 싶으면 클랜전 하듯이 올 드래곤으로도 트로피 점수를 올렸다.

가속을 돌려도 전투 후 6분 정도는 대기해야 했기 때문에 정말 지루했다. 보석이 1200개 넘게 있었는데 몇 번 가속 돌리고 나니 1000개 겨우 남는 수준으로…

돌이켜보면 발키리 2업 된 다음에 시도했다면 조금 더 수월했을 것 같다. 추가로 다크배럭도 발키리 뽑을 수 있게 업을 한 후라면 시간도 단축이 되었을거다.

8홀 올라와서 자이언트, 마법사, 바바리안 킹 정도 업을 한 후 진행을 했다. 아래 그림과 같은 상태로…

8홀 마스터리그 진입 유닛 상태

이제 5장인이 되었으니 적당히 보석 써가면서 천천히 즐기면 될 것 같다. 무과금 사용자들 화이팅! 🙂

마인크래프트 하나의 계정으로 멀티 하는 방법

두 컴퓨터에 마인크래프트를 설치하고 하나의 계정으로 로그인 한 뒤, 함께 서버에 접속해보면 먼저 접속한 플레이어는 튕기면서 같이 게임을 할 수 없다.

합법적이진 않은 것 같지만, 클라이언트 프로그램에서 Display Name을 속임으로서 하나의 서버에서 같이 플레이할 수 있는 방법이 있어서 기록해둔다.

10410951_770265816342243_6285264405292480096_n

Server 설정

server에서 server.properties 파일을 열고 online-mode=true 로 되어있는 것을 false로 수정한다.

Display Name 수정

하나의 클라이언트는 그대로 두고, 동시에 접속하려는 클라이언트가 설치된 컴퓨터에서 launcher_profiles.json 파일을 수정한다.

“displayName” : “your name” 이라고 되어있는 부분에서 your name 부분을 원하는대로 고친다. 수정한 후 이 파일을 read only로 설정하여 마인크래프트 클라이언트가 파일을 수정하지 못하도록 설정한다.

참고로 Mac의 경우 ~/Library/Application Support/minecraft/ 디렉토리에 파일이 존재하고, chmod 444 launcher_profile.json 이라고 치면 read only가 설정 된다.

게임 실행

아무 수정도 하지 않은 클라이언트에서 접속하면 원래 설정한 Display Name으로 게임에 접속이 된다. 수정한 클라이언트에서도 동일하게 접속을 시도하면 수정된 Display Name으로 접속이 되고 동시에 플레이 가능하다. 🙂